주식/경제이슈

GAMESTOP, 공매도와의 전쟁

Seller M Seller M 2021. 1. 29. 23:44
728x90
반응형

출처 : Investor's Business Daily

미국 주식시장에서 공매도와의 전쟁이 한창이다. 비디오게임 유통 업체로 알려진 GAMESTOP(GME)은 장기간 수익성 악화로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이를 인지했던 헤지펀드들은 적극적으로 공매도를 시도했으나, 개인 투자자들의 공격적인 주식 매수로 대결 국면이 펼쳐진 것이다.

연초만 해도 35달러 선에서 거래되던 주식 가격은, 공매도 세력과의 대결구도가 펼쳐지면서 최대 483달러 선까지 상승했다. 그 결과, 약 400만 명의 개인투자자들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일부 증권사에서는 거래를 제한하는 방안도 고려된 사실이 알려졌다. 하지만 이러한 거래중지 논란에 수많은 개인투자자들이 항의했으며, 집단소송까지 이어지자 현재는 일단락된 상황으로 보인다.

출처 : YahooFinance

해당 소식이 전해지면서, 29일 현재 GME의 주가는 약 100%의 상승폭을 보이고 있으며 주식 시장에 대한 과열 우려가 나타나고 있다. 전문가들은 주식시장이 기업의 가치를 온전히 반영하기는커녕, 투기의 장으로 비춰질 수 있다는 점을 우려했다. 또한, 최근 주식의 상승세를 이끌었던 투자자들의 수급을 흐릴 수 있다는 점도 언급했다.

미국 주식시장이 혼재 양상을 보이는 가운데, 금일 국내 주식시장은 큰 폭으로 하락했다. 코스피지수는 약 3% 하락한 2,976포인트에, 코스닥은 약 3% 하락한 928포인트에 장을 마감했다.

728x90
반응형